오산시장 청소년 오케스트라 지휘 ‘깜짝이벤트’

민선7기 2주년 및 시장재임 10년 맞아 SNS 지휘

장현숙 기자

작성 2020.07.01 14:01 수정 2020.07.01 14:01
곽상욱 시장의 지휘에 맞춰 연주하는 언택트 콘서트(Untact Concert)가 진행되고 있다./제공=오산시
곽상욱 오산시장이 민선7기 취임 2주년 및 시장 재임 10년을 맞아 SNS를 통해 오케스트라 지휘자로 깜짝 데뷔했다.

 

곽 시장은 민선7기 시장 취임 2주년인 1일 오산시 청소년으로 구성된 40여명의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단원들을 지휘해 연주하는 언택트 콘서트(Untact Concert)를 가졌다.

 

이번 콘서트는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코로나19로 한 자리에 모일 수 없어, 온라인으로 화면을 보면서 곽 시장의 지휘에 맞춰 연주를 했다.

 

연주곡은 청소년들의 9분 가량 귀에 익은 아프리칸심포니아리랑랩소디로 총 연주했다.

 

영상은 곽 시장의 페이스북과 유튜브 채널(https://youtu.be/lWIbNN0HiG0)에서 볼 수 있다.

 

현재 오산시에는 물향기 엘시스테마,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 청소년 기타오케스트라 등 3개 청소년 오케스트라가 있다.

 

이날 연주한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은 2014년 처음 구성돼 초중고생 75명이 활동 중이다.

 

곽 시장은 코로나19 무더위에 고생하는 의료진과 공직자, 시민들이 우리 청소년들의 음악을 듣고 다소나마 힐링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곽 시장은 민선72주년 영상 인사말( https://youtu.be/ltSuIp1PRoE)에서 시장 재임기간 도전과 극복을 통해 오산을 대표 교육도시로 발전시켰다면서 교육기반 AI특화 스마트도시란 비전으로 남은 임기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opyrights ⓒ 한국병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장현숙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인천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