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방, 코로나나우 개발해 광고수익 기부한 중학생들 119명예소년단원 위촉

‘코로나19’ 최일선에서 활약하는 대구소방에 광고 수익금 기부

소식 접한 대구소방, 학생들에 감사장 전달하며 119명예소년단원 위촉

손광식 기자

작성 2020.05.29 15:27 수정 2020.05.29 15:27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코로나19’ 관련 실시간 정보를 제공해 주는 ‘코로나나우’ 서비스를 개발한 지역 중학생들을 29일 119명예 소년단원으로 위촉했다.


주인공은 고산중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최형빈, 이찬형 학생이다. 이들은 지난 2월 ‘코로나19’와 관련한 실시간 뉴스, 예방수칙, 주변 진료소, 내 증상 알아보기 등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코로나 나우” 웹사이트 및 앱(App)을 개발해 화제가 된 학생들이다.


이날 위촉식은 두 학생이 광고 수익금으로 받은 1,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코로나19’ 최일선에서 고생하는 소방관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를 소식을 접한 대구소방에서 고마운 마음을 담아 감사장을 전달하면서 성사됐다.


학생들은 이전에도 관련 수익금을 ‘코로나19’ 지역 거점병원 등  위기 극복을 위해 헌신하는 곳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기부해 왔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학생 신분으로 자신의 재능을 펼쳐 사회에 환원하는 모습이 많은 사람들의 귀감이 되어 119명예소년단원으로 위촉하게 됐다”며 “힘든 과정을 이겨나가고 있는 소방대원들이 큰 힘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Copyrights ⓒ 한국병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손광식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